•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김민재가 최전방 역습을?...함께 뛴 공격수들보다 빨랐던 질주 '눈길'

기사입력 : 2023.01.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김민재가 공격에 일가견이 있는 건 모두가 알고 있지만 최전방에서 앞장서 역습을 하는 건 처음이었다.

나폴리는 30일 오전 4시 45분(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에 위치한 디에고 아르만도 마라도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023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20라운드 경기에서 로마에 2-1 승리를 거뒀다.

로마전은 나폴리가 우승에 한 발짝 다가서기 위해 반드시 꺾어야 하는 상대였다. 최근 로마의 기세가 좋은 만큼 나폴리로서도 안심할 수 없었다. 예상대로 김민재는 선발로 출전해 센터백 파트너 아미르 라흐마니와 함께 나폴리의 후방을 지켰다.

전반전 초반 약간 흔들림이 있었지만 이내 평정심을 되찾고 환상 수비를 계속 보여주던 김민재는 후반 16분 뜻밖의 모습을 보여줬다. 나폴리가 역습으로 전환하는 순간 전방엔 총 3명의 선수가 전력 질주를 하고 있었다. 그런데 오른쪽 측면에서 뛰고 있는 선수는 공격수가 아닌 수비수 김민재였다.

김민재는 가장 늦게 출발했음에도 불구하고 흐비차 크바라츠 헬리아, 이르빙 로사노를 앞질러 가장 먼저 로마 페널티박스 근처에 도착했다. 김민재의 위치는 좋았다. 하지만 로사노는 직접 슈팅을 선택했고 후이 파트리시우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만약 김민재에게 공이 갔더라면 충분히 득점을 기록할 수 있었던 자리였다. 수비수이지만 엄청난 공격 본능에 모두가 혀를 내두를 수밖에 없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