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리버풀 英 슈퍼스타 영입 포기! ‘맨시티-레알과 돈으로 못 싸워’

기사입력 : 2023.03.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리버풀이 주드 벨링엄 영입을 포기한다.

스페인 매체 ‘피차헤스’는 21일 “리버풀은 맨체스터 시티와 레알 마드리드와 재정적으로 경쟁할 준비가 되어 있지 않다”며 “벨링엄 영입을 포기하고 울버햄튼의 마테우스 누네스로 관심을 돌릴 것이다”고 전했다.

벨링엄은 도르트문트의 핵심 자원으로 활약 중이다. 이와 함께 잉글랜드의 현재와 미래를 책임질 라이징 스타로 여겨지는 중이다.

특히, 카타르 월드컵에서 득점포 가동과 함께 뛰어난 중원 조율, 연계, 패스 등에서 번뜩이는 모습을 선보이면서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벨링엄은 중앙, 측면 미드필더를 모두 소화할 수 있고, 날카로운 킥 능력까지 장착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주가가 뛰어오른 벨링엄은 잉글랜드의 슈퍼스타 존재감을 선보이는 중이다. 이로 인해 빅 클럽이 군침을 흘리는 중이다.

위르겐 클롭 감독이 우선순위로 설정하면서 리버풀도 벨링엄 영입에 관심을 보였다.

하지만, 거함 맨시티, 레알과의 돈 싸움에서 밀릴 것이라는 판단을 내려 벨링엄 영입 포기를 선언하는 분위기다.

리버풀의 대안은 울버햄튼 최고 이적료를 기록한 누네스다. 지금 당장 엄청난 활약을 보여주는 건 아니지만, 미래가 기대된다는 평가를 받는다. 포르투갈 대표팀으로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하기도 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