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올 시즌 달라진 지난 시즌 1-2위, 통합 라인업 4명만 올린 리버풀

기사입력 : 2023.04.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최근 몇 시즌 동안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패권을 다퉜던 맨체스터 시티와 리버풀의 격차는 벌어졌다. 이는 통합 라인업에서도 드러났다.

맨시티와 리버풀은 1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2022/2023 EPL 29라운드 맞대결을 치른다.

현재 2위로 선두 경쟁 중인 맨시티와 6위 리버풀의 위치는 지난 시즌 치열하게 우승 경쟁했던 상황과 다르다. 그러나 우승이 절실한 맨시티와 4위로 올라서야 하는 리버풀은 서로를 잡고 올라가야 한다.

영국 매체 ‘90min’은 이날 경기를 앞두고 양 팀 통합 라인업을 선정해 보도했다.

맨시티는 엘링 홀란을 비롯해 일카이 귄도간, 로드리, 케빈 더 브라위너, 나단 아케, 후벵 디아스, 카일 워커 등 7명이 이름을 올렸다.

반면, 리버풀은 모하메드 살라, 다르윈 누녜스, 앤드류 로버트슨, 알리송 베커까지 단 4명이다. 특히, 중원은 한 명도 이름을 올리지 못할 정도로 전멸이다.

리버풀은 현재 승점 42점으로 6위에 있고, 4위 토트넘 홋스퍼를 승점 7점으로 추격 중이다. 시즌 막바지로 가면서 4위로 올라서려면 맨시티를 잡아야 한다. 맨시티 역시 선두 아스널과 8점 차로 더는 물러설 수 없다.

사진=90min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