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해외야구 > 야구해외

日 프로야구 한신 후지나미, 코로나 확진…동료 2명도 추가 '양성'

기사입력 : 2020.03.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이은경 기자= 일본 프로야구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선수가 나왔다. 일본 프로야구에 비상이 걸렸다.

한신 타이거즈 구단은 지난 26일 밤 소속팀 투수 후지나미 신타로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발표했다.

‘스포츠호치’ 등 일본 현지 매체들은 “후지나미는 발열 등의 증상은 없지만 후각과 미각에 이상을 느꼈다”고 전했다.

27일 ‘스포니치 아넥스’는 “후지나미 외 한신 타이거즈에서 추가 2명의 선수가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했다.

일본프로야구(NPB)는 4월24일 개막을 예정하고 있지만 선수 중 확진자가 나오면서 개막이 불투명해졌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