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국내야구 > 야구국내

2021 KBO 비디오판독센터 사업 대행업체 선정 입찰 실시

기사입력 : 2021.01.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동윤 기자=한국야구위원회(KBO)가 1월 22일부터 2021 KBO 비디오판독센터 사업 대행업체 선정 입찰을 실시한다.

선정된 업체는 시범경기, 정규시즌, 올스타전, 포스트시즌 등 KBO 리그 전 경기 비디오판독 운영 대행을 하게 되며, 지난해부터 판독의 투명성 제고를 위해 팬들에게 공개된 판독영상에 대한 시스템 관리도 맡게 된다.

더불어 이번에 낙찰된 업체는 정규시즌 개막 전에 판독의 정확도 향상을 위한 목적으로 한 KBO 자체 카메라 렌탈과 설치도 진행함으로써 2021년 비디오판독센터 업무 전반을 담당한다.

특히, 올해는 시범적으로 잠실구장에 한해 초고속 카메라를 추가하여 판독센터의 정확성을 제고하고 센터의 중·장기적인 계획 수립을 위한 기반 자료로 사용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조달청이 운영하는 나라장터에 고지된 입찰공고와 제안요청서를 참고하여 3월 2일(화) 오후 3시까지 KBO 클린베이스볼센터로 관련 서류를 지참하여 방문 접수하면 된다. 우편, 이메일 및 팩스 접수는 받지 않는다.

한편, KBO는 본 사업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2월 5일(금) 오후 2시 KBO 2층 컨퍼런스룸에서 사업 설명회를 개최한다. 설명회의 참가를 원하는 업체는 1월 25일(월)부터 29일(금) 오후 3시까지 업체명과 참석자 이름, 연락처를 기재해 이메일(cleankbo@koreabaseball.or.kr)로 사전 신청해야 한다. 신청이 확인 될 경우 신청자에게 개별 회신할 예정이며, 설명회는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업체별 참가 인원이 제한되거나 연기 또는 취소될 수 있다.

해당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의 주최단체지원금으로 실시한다.

사진=KBO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