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기타 > 한눈뉴스(기타)

상의가 감당 못할 글래머 몸매 보여준 치어리더

기사입력 : 2022.04.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윤영서 치어리더의 글래머 몸매가 시선을 사로 잡고 있다.


윤영서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젖을줄도 모르고 평온했던 지난날....”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그녀는 마스크를 쓰고 있었지만, 나시티를 입으면서 드러난 글래머 몸매를 숨기지 못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예뻐요”, “화끈해 아주”라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윤영서 인스타그램

[AD] 37%할인. 무더위 대비, 꼭 사야만 하는 반바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