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김건희 치마 열풍, 쇼핑몰들의 사진 도용 우려

기사입력 : 2022.05.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최근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의 패션이 화제에 오르면서 국내 온라인 쇼핑몰에 김 여사의 이름을 도용한 상품이 수천개씩 올라오고 있다.

24일 네이버 쇼핑 페이지에서 '김건희'를 검색하면 국내외 온라인 쇼핑몰에 김 여사의 이름을 이용한 상품은 8,900여개로 나타났다.

포털 검색 창에 '김건희'를 입력해도 '김건희 치마'와 '김건희 슬리퍼', '김건희 재킷' 등이 자동완성과 함께 추가로 검색된다.

일부 온라인 쇼핑몰은 김 여사의 사진을 무단으로 올려 놓으며 문제를 키우고 있다.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구인사를 방문할 때 입었던 '검정 치마', 자택 근처에서 찍힌 사진에서 신고 있던 '흰색 슬리퍼', 팬이 선물한 '안경', '노란색 휴지' 등 세간에 화제가 된 아이템들이 온라인 유통업자에게 마케팅 수단으로 활용 중이다.

사진=온라인 쇼핑몰 캡쳐

[AD] 37%할인. 무더위 대비, 꼭 사야만 하는 반바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