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홍준표, 이준석-배현진에 쓴소리…“최고위원-당 대표 경쟁 관계 아냐”

기사입력 : 2022.06.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홍준표, 이준석-배현진에 쓴소리…“최고위원-당 대표 경쟁 관계 아냐”

홍준표 국민의힘 대구시장 당선인은 23일 공식 석상에서 갈등 양상을 보인 이준석 대표와 배현진 최고위원을 겨냥해 "최고위원은 당대표와 경쟁 관계가 아니다"라고 쓴소리를 건넸다.

홍 당선인은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이견은 비공개회의에서는 가능하지만, 공개회의에서는 해서는 안 되는 행동이다. 지금 우리는 여당"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홍 당선인은 "지금 우리 당의 구조를 보면 당대표와 최고위원은 견제 관계가 아닌 협력 관계로 봐야 한다"며 "지금의 당대표는 과거 집단 지도체제와 달리 단일성 집단지도체제이기 때문에 상당 부분의 안건이 합의제가 아닌 협의제로 운영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고위원이 공개적으로 당대표에게 반기를 드는 것은 당대표의 미숙한 지도력에도 문제가 있지만, 최고위원이 달라진 당헌 체제를 아직 잘 숙지하지 못한 탓도 있다"고 지적했다.

이는 최근 공식 석상에서 사사건건 부딪친 이 대표와 배 최고위원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정부여당을 위해 협력해야 할 당대표와 최고위원이 연일 갈등하는 모습을 보인 데에 불편함을 드러내며 양측 모두 잘못이 있음을 꼬집은 것이다.

홍 당선인은 특히 이 대표와 배 최고위원이 지난 20일 비공개회의 현안 논의를 두고 정면충돌했던 사례를 겨냥한 듯 "그런 이견은 비공개회의에서 가능하지만 공개회의에서 해서는 안 되는 행동"이라고 질타했다.

이어 "지금 우리는 여당이다. 여당이 그런 행동들을 노정하는 것은 대통령이 정치를 모른다고 깔보는 행위로도 비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어 "모두 합심해 민주당을 설득해 국회부터 개원해야 한다. 그게 새 정부를 돕는 길"이라고 조언했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