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이준석-안철수, 공세 이후 첫 만남… 어색한 모습 가득

기사입력 : 2022.06.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장제원, 안철수 두 의원을 '간장 한사발'이라고 꼬집으며 공세를 이어가며 갈등이 커지고 있다.

이 대표와 안 의원은 고 백선엽 장권 2주기 추모식에서 만났다. 두 사람은 악수를 나누며 인사를 했지만, 이철우 경북도지사를 사이에 두고 양쪽에 앉아 행사 내내 어색한 모습이 연출됐다.

이 대표는 SNS를 통해 "다음 주 내내 간장 한사발 할 것 같다"며, 안철수, 장제원 두 의원과에 대한 향후 공세를 예고했고, 안 의원측은 이 대표의 성접대 의혹을 거론하며 설전을 벌였다. 그는 해당 글의 진의를 묻는 질문에 구체적 언급은 피했습니다.

하지만 윤리위 징계를 비롯해 최근 잇따른 당내 갈등의 배후에 윤핵관의 핵심인 장제원 의원이 있다고 의심하고 있다. 양측의 공개적 충돌이 벌어질 가능성이 커 보인다.

안 의원도 이 대표와 갈등을 빚고 있는 친윤계 최고위원 추천에 재고할 뜻이 없음을 거듭 밝혔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