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임종석의 이재명 저격 “상식 벗어난 행동에 화가 나”

기사입력 : 2022.07.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문재인 전 대통령 핵심 측근인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겨냥했다.

임 전 비서실장은 5일 페이스북에서 “기본과 상식을 벗어난 행동을 보이면 창피함을 느낀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같은 식구가 이런 행동을 하면 화가 나고 창피해 부끄러워서 어디라도 숨고 싶다. 대선 이후 당대표와 대선후보의 행동이 그러했다”며 송영길 전 대표와 이 의원을 콕 찍어 지적했다.

이어 “그래서 투표를 하지 않고 뉴스를 보지 않고 정치 얘기만 나오면 화부터 나는 것인데 정작 본인들은 자신들의 아픔을 돌보느라 반성도 성찰도 없다”며 “민주당 평가도 책임을 피하고 에두르기만 한다”며 성찰의 핵심은 ‘이재명·송영길 체제’라고 짚었다.

그는 “갈등과 분열이 커질까 두려운 것이겠지요. 하지만 평가와 쇄신은 철저히 국민들의 정서 속에서 이루어져야 한다”며 “민주당 위기의 본질을 정면으로 마주하고 통렬한 내부 비판과 반성, 그리고 성찰이 있어야 한다. 이번 전당대회가 그런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이 대표의 당대표 출마를 질타했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