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호우 피해에도 “전 꿀맛” 사진 올린 마포구청장, “악의적인 댓글 대응”

기사입력 : 2022.08.0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박강수 서울 마포구청장이 호우 피해가 속출하는 가운데 SNS에 전집에서 식사하는 이른바 '먹방' 사진을 올려 뭇매를 맞았다. 이후 대응도 도마 위에 올랐다.

박 구청장은 호우가 계속되던 지난 8일 저녁 자신의 페이스북에 "비가 내리는 월요일 저녁, 배가 고파서 직원들과 함께 전집에서 식사하고 있다"며 "맛있는 찌개에 전까지 꿀맛입니다"라고 적었다.

그는 식사하는 사진뿐만 아니라 손가락으로 '브이'를 그리는 사진, 음식 사진 등을 올렸다.

9일 오전 8시 기준 박 구청장의 해당 게시물은 찾아볼 수 없는 상태다. 이날 박 구청장이 오전 4시 52분 SNS에 도로 땅꺼짐 현장 방문 사진을 올리자 네티즌들은 그가 삭제한 게시물을 캡처한 사진을 댓글에 공유하며 비판했다.

이에 박 구청장은 "늦게까지 일하고 너무 배고파서 퇴근길에 직원들과 같이 1만 원짜리 김치찌개와 전을 먹었다"며 "그러나 술은 마시지 않았다. 저는 특별한 경우가 아니면 술을 마시지 않는다"고 했다. 그러면서 "전을 먹어서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하는 듯 했다.

한편으로 댓글을 통해 "어제는 악의적인 댓글에 혼란스러웠다"며" 날 밝으면 대응하도록 하겠다"고도 했다. 한 네티즌이 댓글을 달아 "댓글 대응이 아니라 마포구민 대응을 더 잘해달라"며 "마포구민이라고 피해가 없는 게 아닐 텐데 구청장이 비상상황에 식사하시고 꿀맛이라는 글 올리면 마포구민 입장과 피해를 입은 인근 지역 주민들 마음이 정말 어떻겠냐"라며 비난했다.

9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이번 호우로 인한 인명 피해는 이날 오전 6시 기준 사망 7명(서울 5명·경기 2명), 실종 6명(서울 4명·경기 2명), 부상 9명(경기) 등으로 집계됐다.

사진=박강수 페이스북 캡쳐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