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민주당 겨냥한 황교안 “부정선거로 당선된 가짜 국회의원들 쫓아내야”

기사입력 : 2022.09.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민주당 겨냥한 황교안 “부정선거로 당선된 가짜 국회의원들 쫓아내야”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더불어민주당을 겨냥해 "민주당의 국회 폭주가 상습화됐다"며 "그리고 4·15부정선거로 당선된 가짜 국회의원들을 쫓아내야 한다. 그것이 길"이라고 질타했다.

황교안 전 총리는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민주당이 외교부 장관 해임건의안을 9월 27일 발의했고 29일 국회 본회의에서 표결하겠다고 했다"며 "소속 의원 169명 전원 명의로 당론 발의했는데 민주당의 단독 처리가 가능하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황 전 총리는 "그러나 이는 국민을 무시하는 민주당의 오만한 태도"라며 "해임건의안은 법적 구속력이 없을 뿐만 아니라 윤석열 대통령이 받아들일 리도 없다"고 짚었다.

그러면서 "정쟁만 격화시킬 뿐"이라며 "민주당은 순방 전반에 제기된 잡음을 '외교 참사'로 규정했는데 이는 사실과도 전혀 다르고, 물론 해임 사유도 되지 않는다"고 선을 그었다.

또 "우리는 문재인 정권의 진짜 외교참사를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다"면서 "그러니 오로지 정치적인 이유로 국정 발목잡기를 하는 것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꼬집었다.

끝으로 황 전 총리는 "정기국회에서 무더기로 법안을 처리하겠다고 벼르는 민주당을 보면 이제는 야당의 국회 폭주가 거의 상습화되고 있음을 느끼게 된다"며 "거대 야당의 횡포를 막아야 한다. 국민의힘은 당 차원에서 강력 대응해야 하고, 국민들도 함께 나서야 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