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경찰, “김건희 주가조작” 발언 김의겸 수사 착수

기사입력 : 2023.01.3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경찰, “김건희 주가조작” 발언 김의겸 수사 착수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의 '우리기술' 주가 조작 연루 의혹을 제기했다가 고발 당한 김의겸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3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전날 김 대변인을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수사해달라는 대통령실 고발 사건을 배당 받고 자료 검토에 들어갔다.

경찰 관계자는 "절차에 따라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지난 27일 논평을 통해 "김건희 여사가 또 다른 주가조작에 관여한 '혐의'가 드러났다. 도이치모터스에 이어 이번에는 '우리기술' 작전주"라며 "법정에서, 그것도 검사의 입을 통해 김건희 여사가 우리기술 20만 주를 매도한 사실이 추가로 밝혀졌다. 윤석열 대통령의 장모 계좌도 활용됐다고 한다"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대통령실은 전날 "아무 의혹이나 제기한 후 피해자에게 주가조작이 아닌 것을 증명하라고 요구하는 것은 '법치주의 국가'에서 있을 수 없는 일이다. 반복해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고발 환영' 운운하면서 조롱하는 것은 '2차 가해'로서 묵과하기 어렵다"며 경찰에 김 대변인을 고발했다.

김 대변인은 전날 오후 입장문을 통해 "이번 고발이 계기가 돼 오랫동안 끌어온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의 진실이 투명하게 드러나기를 바란다"고 설명했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