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사회

넷플릭스, 한국에서도 계정 공유 단속…“함께 안 살면 금지”

기사입력 : 2023.02.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넷플릭스, 한국에서도 계정 공유 단속…“함께 안 살면 금지”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넷플릭스가 1일 한국에서도 계정 공유 단속에 나설 것이라는 방침을 전했다.

넷플릭스는 최근 올해 1분기 중에 계정 공유 금지 및 추가 과금 정책을 세계적으로 시행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넷플릭스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회원의 계정이 회원의 가구 구성원이 아닌 사람의 디바이스에서 로그인되거나 계속 사용되는 경우, 해당 디바이스가 넷플릭스 시청에 이용되기 전에 회원에게 이를 인증하도록 요청하거나 회원의 넷플릭스 이용 가구로 변경하도록 요청할 수 있다"고 밝혔다.

가족 여부인지를 판별하기 위해서는 계정에 로그인한 디바이스의 IP 주소, 디바이스 ID와 계정 활동 등 정보가 이용된다.

판별 과정에서 가족이 아니라고 확인되면 콘텐트 시청을 할 수 없다.

넷플릭스는 계정 소유자에게 이메일 주소나 전화번호로 4자리 인증 코드가 포함된 링크를 보내고, 소유자는 15분 내 인증 요청 메시지가 표시된 기기에 코드를 입력해야 한다.

넷플릭스는 전 세계 1억 가구 이상이 계정을 공유해 쓰는 것으로 집계하고 있으며, 이러한 문제가 추가 성장을 막고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풀이된다.

넷플릭스는 지난해부터는 칠레, 코스타리카, 페루 등에서 계정 공유 시 추가로 과금하는 정책도 시행 중이다.

넷플릭스는 한국에서의 계정 공유 금지 정책 시행 시기에 관해 확인해주지 않고 있다. 하지만 업계에서는 이르면 다음 달 본격적으로 시행되고, 추가 과금 정책 방향도 발표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