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해외파> 아시아

남태희 데뷔골, 레크위야 선두 등극…3연속 공격 포인트

기사입력 : 2012.01.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네이버 북마크  구글 북마크  페이스북 공유  사이월드 공감


[스포탈코리아] 한준 기자= 남태희(21)가 카타르 리그 데뷔골을 작렬하며 소속팀 레크위야의 선두 등극을 이끌었다.

레크위야는 한국 시간으로 20일 새벽 카타르 도하 타니 빈 자심 스타디움에서 열린 알 아흘리와의 '2011/2012 카타르 스타스 리그' 13라운드 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최근 3경기 연속 선발 출전한 남태희는 2연속 도움 기록에 이어 데뷔골을 신고하며 이날 경기의 주인공이 됐다.

이정수의 소속팀 알사드와 치열한 선두 경쟁을 벌이고 있는 레크위야는 코트디부아르 대표 출신 공격수 바카리 코네, 아루나 딘다네 등을 앞세웠다. 남태희는 미드필더로 출전했다. 후반 7분 딘다네가 퇴장당하며 수적 열세의 상황에 처했던 레크위야는 후반 17분 남태희의 날카로운 슈팅으로 결승골을 뽑아냈다. 남태희는 동료 선수들의 축하를 받으며 현지 적응이 모두 끝났음을 보였다.

1월 2일 알 카리티야트전에 교체 출전하며 카타르 리그에 데뷔한 남태희는 11라운드 알라이안전에 코너킥으로 첫 도움을 기록했고 15일 알와크라전에서 프리킥 크로스로 2호 도움을 올렸다. 13라운드 알 아흘리전에는 결승골 득점으로 3연속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무시무시한 상승세다.

남태희는 매 경기 현지 언론으로부터 최고의 선수로 호평 받고 있다. 2009년 프랑스 발랑시엔에 입단하며 특급 유망주로 기대를 모은 남태희는 2012년 겨울 이적 시장을 통해 카타르 리그에 입성했다. 발랑세엔 시절 데뷔골을 신고하지 못했던 남태희는 카타르 무대에서 프로 첫 골 맛을 봤다.

레크위야의 구단주는 프랑스 클럽 PSG의 소유주다. 카타르 리그에서의 활약은 차후 유럽 재진출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레크퀴야의 14라운드 상대는 알 자이쉬다. 4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 달성이 가능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