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해외파> 박지성(QPR)

박지성, 75분간 중원누비며 QPR 3-0 대승 주도

기사입력 : 2012.08.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네이버 북마크  구글 북마크  페이스북 공유  사이월드 공감

2012년 8월 1일 새벽(한국시간) 잉글랜드 버킹엄셔 아담스 파크에서 열린 퀸즈 파크 레인저스(QPR)와 위컴 원더러스의 프리시즌 평가전. 퀸즈 파크 레인저스의 박지성이 볼을 공중으로 띄우고 있다.ⓒJavier Garcia/BPI/스포탈코리아
2012년 8월 1일 새벽(한국시간) 잉글랜드 버킹엄셔 아담스 파크에서 열린 퀸즈 파크 레인저스(QPR)와 위컴 원더러스의 프리시즌 평가전. 퀸즈 파크 레인저스의 박지성이 볼을 공중으로 띄우고 있다.ⓒJavier Garcia/BPI/스포탈코리아

[스포탈코리아] 류청기자= 박지성(31)이 75분간 중원을 누비며 퀸스 파크 레인저스(QPR)의 대승을 이끌었다.

박지성은 1일(한국시간) 영국 버킹엄셔에 위치한 아담스 파크에서 가진 위컴 원더러스(4부리그)와 프리시즌 평가전서 3-0 승리를 거뒀다. 영국에서의 첫 평가전을 승리로 장식한 QPR은 이날 승리로 아시아 투어서 3연승을 비롯, 프리 시즌 4연승을 기록했다.

박지성은 중앙 미드필더로의 선발출전, 공격과 수비를 넘나드는 폭 넓은 활약으로 QPR에 안정감을 주었다. 그러나 75분간 그라운드를 휘저으며 QPR을 승리로 이끌면서도 공격 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했다.

QPR은 경기를 주도하며 전반 30분 아델 타랍의 패스를 받아 제이미 맥키가 골로 연결하며 앞서갔다. 후반 18분 시세와 맥키를 빼고 바비 자모라와 앤드류 존스를 투입, 공격에 변화를 준 QPR은 라이트-필립스가 한 골을 더 추가했다.

QPR은 후반 30분께 박지성과 타랍을 숀 데리, 키어런 다이어과 교체했고 경기 종료 직전 네덤 오누오하가 헤딩으로 한 골을 더 추가했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