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플러스>일반

안정환, 이동국 애장품 경매...상암벌서 축구자선행사 개최

기사입력 : 2012.05.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K리그와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예방 가능한 실명 퇴치를 위해 스탠다드차타드가 전 세계적으로 펼치고 있는 ‘Seeing is Believing’ 캠페인의 일환으로, 오는 28일(월) 서울 월드컵 경기장 북측 광장에서 ‘Seeing is Believing 기금마련 축구자선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자선행사는 K리그 홍보대사인 안정환을 비롯해 이동국(전북), 정성룡(수원), 설기현(인천), 임상협(부산) 등 K리그 스타 플레이어의 애장품 경매와, 유명 브랜드의 의류, 액세서리 등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자선 바자회로 진행된다. 특히 이동국 선수는 지난해 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입고 뛰었던 전북 유니폼에 직접 사인을 남겨 보내왔고, 국가대표 수문장 정성룡 선수는 본인이 직접 끼고 골문을 지켰던 골키퍼 장갑을 전달했다. 꽃미남 공격수 임상협(부산), 올림픽대표 윤빛가람(성남), 뼈트라이커 김정우(전북) 등 K리그 스타 선수들도 이번 자선행사에 적극 동참하고자 친필 사인을 담은 축구화 등의 물품을 기증했다. ※선수 애장품 목록 별첨 참조

행사장에는 시각장애 체험 축구 등 시각장애인들의 고충을 직접 체험하고 기부도 할 수 있는 시각장애 체험존도 마련됐다. K리그 홍보대사 안정환이 안대를 착용하고 패널티킥을 진행해 시각장애인들의 고충을 직접 체험할 계획이다. 더불어, 시각장애인들로 구성된 한빛예술단이 공연하며, 방송인 현영과 성우 서혜정도 SiB축구자선행사 일일 도우미로 참여한다. 이번 자선 행사의 수익금 전액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회장 최동익)와 스탠다드차타드 SiB 기금으로 전액 기부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의 임직원 1천여명은 ‘Seeing is Believing 축구자선행사’에 참여 후 오후 3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현대오일뱅크 K리그 2012 FC서울과 인천 유나이티드 경기 관람에 참석, ‘스탠다드차타드는 K리그를 응원합니다’ 문구가 새겨진 카드섹션을 완성해 K리그를 응원하는 마음을 전할 예정이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