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광주 U-18 금호고, 14년 만에 백운기 우승

기사입력 : 2012.02.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윤진만 기자= 한국프로축구 광주FC의 산하 고교 금호고등학교(U-18)가 백운기 트로피를 들었다.

금호고는 27일 오후 2시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제 14회 백운기 전국 고교축구대회’ 결승전에서 경기 정명고를 1-0으로 누르고 우승컵을 차지했다. 후반 20분 명대훈의 크로스를 강준형이 골로 연결해 최종 승자가 됐다. 금호고는 예선부터 결승전까지 수원, 전북, 울산, 전남 등 프로팀 산하 유소년 팀과의 6경기에서 무실점하며 14년 만에 완벽한 우승을 일궈냈다.

금호고는 백운기 개인상도 싹쓸었다. 최수용 감독과 이승원 코치가 최우수지도자상을 탔고, 정철우가 최우수선수상을, 오도현과 박형민이 각각 수비상과 골키퍼상을 수상해 기쁨을 두 배로 누렸다.

광주 박병모 단장은 “축구명문 금호고지만 백운기 전국고교축구대회에서 만큼은 운이 따라주지 않았다. 14년 만에 우승컵을 들어 올려 너무 기쁘다”며 “광주FC의 미래인 유소년들이 더욱 좋은 환경에서 훈련하고 커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