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매 이닝 출루 허용’ 기아 윌랜드, 키움전 6이닝 4실점 ‘8패 위기’

기사입력 : 2019.08.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고척] 허윤수 기자= 기아 타이거즈의 윌랜드가 무승 고리를 끊지 못했다.

윌랜드는 23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윌랜드는 6이닝 8피안타 4실점 3볼넷 3탈삼진을 기록하며 시즌 8패 위기에 빠졌다.

윌랜드는 1회부터 제구에 어려움을 겪으며 선취점을 내줬다. 윌랜드는 1사 후 샌즈를 스트레이트 볼넷으로 내보냈다. 이어 이정후에게 안타를 허용하며 1사 1, 2루의 위기에 몰렸다. 윌랜드는 박병호마저 스트레이트 볼넷으로 내보내며 1사 만루의 위기를 자초했다.

윌랜드는 후속 타자 김하성에게 2타점 적시타를 허용하며 선제 득점을 허용했다. 윌랜드는 임병욱을 병살타로 잡아내며 1회를 마쳤다.

2회를 실점 없이 넘긴 윌랜드는 3회 다시 위기를 맞았다. 선두 타자 샌즈에게 2루타를 허용했다. 윌랜드는 이정후의 내야 땅볼로 만들어진 1사 3루에서 박병호에게 1타점 적시타를 허용하며 추가 실점했다.

윌랜드가 4회 또다시 실점했다. 윌랜드는 2사 3루 상황에서 서건창에게 내야 안타를 맞으며 한점을 더 내줬다.

윌랜드는 5회와 6회 주자를 내보냈지만 추가 실점을 하진 않았다. 윌랜드는 7회부터 마운드를 임기준에게 넘기며 아쉬운 등판을 마쳤다.

현재 7회가 진행중인 가운데 기아가 키움에 0-4로 뒤져있다.

사진=뉴시스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