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포체티노 감독 ''손흥민, 괜찮아...즈베즈다전 뛸 수 있다''

기사입력 : 2019.11.0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Son is okay"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츠르베나 즈베즈다전에 정상 출전할 예정이다.

토트넘은 오는 7일 오전 5시(한국시간) 세르비아 베오그라데에서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4차전 즈베즈다 원정경기를 치른다.

경기를 앞두고 손흥민의 멘탈 상태가 걱정이 됐다. 손흥민은 지난 4일 에버턴전에서 안드레 고메스의 발목 골절 부상에 간접적 영향을 끼친 파울을 범했다. 고메스의 발목은 심하게 뒤틀렸고, 이를 확인한 손흥민은 눈물을 쏟을 정도로 심한 충격을 받았다.

손흥민이 원정길에 오르지 않을 거라는 추측도 있었지만, 다행히 최악의 상황은 발생하지 않았다. 토트넘은 공식 채널을 통해 손흥민이 세르비아행 비행기에 오르는 모습을 공개했다. 모자를 푹 눌러쓴 손흥민은 어두운 표정이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의 출전에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그는 경기 하루 전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은 괜찮다. 그는 우리와 함께한다. 일요일은 모든 게 복잡했다. 부상도 있었고 레드카드도 나왔다. 모두에게 감정적인 순간이었다"며 "그는 뛸 수 있고 나아지고 있다. 괜찮은 상태다"라고 손흥민의 출전을 예고했다.

손흥민은 에버턴전 퇴장으로 3경기 출전 징계를 받았다. 그러나 영국축구협회(FA)에 항소 결과 손흥민에 대한 징계가 철회됐다. 소식을 들은 포체티노 감독은 "모두에게 좋은 일이다. 무엇보다 공정한 결과라고 본다. 항소에 대해 자신이 있었다. 당시는 다소 혼선이 있었다"라고 기뻐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