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박나래 '짱구' 분장 개그+입담 폭발..'놀토' 분위기 메이커

기사입력 : 2023.02.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윤성열 기자]
/사진='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사진='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개그우먼 박나래가 '짱구는 못말려' 캐릭터 '맹구'로 변신해 웃음을 선사했다.

박나래는 지난 4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돌 돌 무슨 돌? 특집'에서 배우 이장우, 고보결, 김민규와 함께 노래 받아쓰기에 도전했다. 콘셉트에 맞춰 '돌 모으기' 취미를 가진 '맹구'로 변신한 박나래는 노란색 티셔츠와 콧물 분장을 찰떡 소화하며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하기도 했다.

먼저 박나래는 게스트로 온 김민규와 남다른 인연으로 시선을 모았다. 과거 예능 프로그램에서 김민규가 박나래를 등에 업고 푸시업을 했었다는 것. 이에 그녀는 "두 번째 내려갈 때 김민규의 눈동자가 뒤집히더라"고 말하며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했다.

본격적인 받아쓰기가 시작됐다. 박나래는 첫 번째 받아쓰기 대결에서 출제된 샵의 '내 입술...따뜻한 커피처럼'에서 중요한 단어들을 찾아내기 시작했다.

노래의 내용을 들은 신동엽은 박나래에게 "가사 내용에 공감이 되냐"고 물었고, 박나래는 "사귈 때 잘못한 사람이나 이렇게 이야기하는 거야, 빌어먹으라고 하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박나래는 간식 게임에서 최상급 '텐션'을 뽐내며 폭소를 유발했다. 신·구조어 퀴즈에 나선 그녀는 '라뿔리'라는 단어에 '라면에 뿔소라 넣을 거니 빨리' 등 다양한 오답 퍼레이드를 펼쳤고, 어렵게 맞춘 정답에서는 '도레미'들의 커스터드 전쟁에서 양보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도레미'들은 두 번째 받아쓰기 우주소녀의 '이루리' 대결에서 1차 시도에 실패했다. 이에 박나래는 '다듣찬'이 걸린 푸시업 미션에서 김동현의 등에 업혀 활약했고, 둘의 케미로 푸시업 8번에 성공하며 2차 다시 듣기 찬스를 사용했다.

또한 박나래는 '널'과 '날'로 나눠진 두 가사 의견에서 '널'로 적극 어필했지만, 정답은 '날'인 것으로 밝혀졌다. 끝내 마지막에는 정답을 맞힌 도레미들에게 더덕구이를 구워주며 눈으로만 보는 '먹방'을 만끽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