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한국-스웨덴 공식 기자회견] 안데르손 감독, “한국전 준비 완벽…트릭 없다'' (일문일답)

기사입력 : 2018.06.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니즈니노브고로드(러시아)] 조용운 기자= 트릭의 싸움. 스웨덴의 야네 안데르손 감독이 결전을 하루 앞둔 상황에서 신경전을 멈췄다. 완벽한 준비를 했다고 자신한다.

그동안 안데르손 감독을 비롯한 스웨덴 선수단은 국내 취재진을 통해 심리전을 펼쳤다. 한국을 완벽하게 분석했다는 말을 하며 자신감을 보이면서도 언제는 또 한국 경기 비디오 분석은 미루고 있다는 말을 하는 등 신태용호를 자극하려는 모습을 보였다.

물론 신태용 한국 대표팀 감독 역시 스웨덴과 페루의 평가전을 관전하고 "자신감을 얻었다"는 말을 하고 "우리를 분석하지 않았다는데 100% 거짓말일 것"이라면서 크게 대응하지 않았다.

이제 심리전은 끝났다. 스웨덴은 이날 공식 기자회견에 앞서 최종 훈련을 했다. 미디어에 공개한 15분 동안 스웨덴은 가벼운 몸놀림으로 조깅과 패스 훈련을 했다. 눈길을 끈건 그라운드에 배치된 4-4-2 대형의 조끼로 한국전 베스트 전술을 의미한 것으로 해석된다.

안데르손 감독은 밝은 표정으로 회견장에 들어와 "우리 준비는 상당히 만족한다. 5월 말부터 많은 전략을 세웠다. 부상 선수도 없었다. 우리 선수들의 태도가 좋아 준비과정에 아주 만족한다. 첫 번째 경기 준비 완벽하다"라고 한국전 에 대한 자신감을 숨기지 않았다.

다음은 안데르손 감독 일문일답.

-한국전 라인업은 결정했는지?

"라인업을 결정했다. 전체 과정을 준비했고 최종 결정은 오늘 선수들에게 전달할 것이다. 우리 선수들이 최우선이 될 것이다."

-평소보다 경기 시간이 이른데?

"경기 시작이 이르죠? 조금 일찍 시작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 하루 종일 기다릴 필요가 없기 때문이다. 다른 준비에 우리 변화는 없을 것이다. 시간 배분과 같은 준비를 조금 일찍 할 뿐이다. "

-심리학자와 대화를 나눴다고 알려졌는데?

"그건 아니다. 스포츠 카운셀러다. 용어 선택이 정확해야 한다. 이전 소속팀에서 6년을 함께 일했던 분이다. 멘털 코칭이라고 할 수 있다. 선수들에게 긍정적인 마인드를 만드는 것이다. 몇년 전부터 팀에 괸장히 중요한 부분을 책임져왔다."

-이번 대회에 페널티킥이 많다. 페널티킥 키커는 정했는지.

"정해진 것은 없다. 주장인 안드레아스 그란크비스트가 소속팀에서 페널티킥을 차기도 한다."

-포르스베리를 향한 한국의 수비가 상당할 것 같은데?

"90분 동안 에밀 포르스베리를 겨냥할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 우리의 경기를 많이 봤을테고 다른 선수들도 잘 지켜봤을 것이다."

-경기를 앞두고 스파이(전력분석관) 문제가 있었는데?

"상대팀의 강점을 파악하는 건 상당히 중요하다. 경기가 어떻게 진행되는지 살펴보는 건 중요하다. 스파이들이 중요한 역할을 하고 분석을 보고받고 생중계를 보게 된다. 우리는 플레이 종류가 있고 상대팀이 어떻게 운용되는지에 대해 다르다. 우리가 어떻게 접근할지에 대해서도 다 검토하게 된다.

전력분석관(야콥손)이 한국을 분석했다. 연습세션이 비공개인 것을 몰라 멀리서 봤다고 했다. 그런데 스파이 논란이 일었다. 서로 존중해야 하는 것이 중요하다. 오해가 있었다면 사과한다. 모든 경우에 다 분석하게 되는 일이라 작은 일이 큰 일이 됐다."

-한국을 충분히 연구한거 같은데?

"한국은 개인이 강한 팀이다. 우리는 강한 팀을 맞아 상당히 기대가 된다. 한국은 기술이 좋고 빠르다. 우리가 하는 것을 계속 지켜야 한다. 우리의 강점에 집중해야 한다. 상대에 따라 다른 부분은 있을 것이다."

-아이슬란드가 아르헨티나와 잘 싸웠다. 독일전 준비는 어떤가?

"내일 상대는 한국이다. 독일전은 보지 않았다."

-독일을 제외한 싸움일 것 같은데?

"어려운 질문이다. 축구는 경기장에서 승부가 나는 것이다. 다른 부분은 생각하지 않는다."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와 대화를 했는가?

"2년 전에 감독에 올랐다. 유로2016을 끝내고 이브라히모비치를 비롯한 선수들이 대표팀에서 은퇴했다. 그걸로 끝났다. 더이상 대표팀으로 뛰지 않았다. 이후 이브라히모비치는 대표팀과 관계가 없다. "

-한국전 깜짝 전략이 있는지?

"트릭은 숨어있어야 할 것이다. 그런 것은 없다. "

-한국이 나올 전략에 대해 확신하는지 .

"한국을 많이 분석했다. 부상자도 있어 변화가 있었다. 그러나 항상 확신할 수는 없다. 여러가지 시나리오를 보고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