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목소리] 홍명보 감독, “힌터제어-바코 투입, 서두르지 않는다”

기사입력 : 2021.03.0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광주] 한재현 기자= 울산 현대 홍명보 감독이 팀 전력의 핵심이 될 외인 공격수 합류를 두고 여유를 뒀다.

울산은 6일 오후 4시 30분(한국시간)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광주와 하나원큐 K리그1 2021 2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강원FC와 지난 1라운드 홈 개막전을 5-0 대승으로 장식한 울산은 이전보다 더 강력해진 전력을 선보였다. 이번 광주전 연승으로 초반 흐름을 확실히 타려 한다. 전력 우위는 물론 역대 전적 11승 6무 1패, 최근 11경기 연속 무패(5승 6무)로 자신감을 가질 만하다.

울산은 지난 강원전에 비해 소폭의 변화를 줬다. 신인 김민준을 스리톱 왼쪽 공격수로 배치하며 기회를 줬다.

홍명보 감독은 광주전을 앞둔 사전 기자회견에서 “이동경이 어느 정도 회복이 됐다. 이동경 가운데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김민준이 들어가는 게 맞다. 22세 룰이 있으니 첫 경기 강윤구가 잘했다. 민준이 역시 좋은 경험을 쌓아야 한다. 공격적인 옵션을 늘리기 위한 선택이다”라고 설명했다.

울산은 외국인 선수들이 정상 컨디션을 찾아야 완전체를 꿈꿀 수 있다. 힌터제어와 바코의 합류가 울산의 선두 경쟁에 있어 가장 큰 변수다.

그는 “계속 보고 있다. 3월에 경기가 있고, 휴식기가 있다. 김지현이 잘해주고 있다. 머리 속에 잘 염두해 두고 있다. 바코는 엊그제께 합류했다. 전체적인 컨디션을 봐야 하고, 조합도 살펴야 한다. 선수도 휴식기가 있어 컨디션 체크해서 결정할 것이다”라고 서두르지 않았다.

-김민준 선발이유는?
이동경이 어느 정도 회복이 됐다. 이동경 가운데 중요성을 선택하기 위해서 김민준 선수가 들어가는 게 맞다. 22세 룰이 있으니 첫 경기 강윤구가 잘했다. 민준이 역시 좋은 경험을 쌓아야 한다. 공격적인 옵션을 늘리기 위한 선택이다.

-강원전 비해 소폭 변화를 준 이유는?
이청용과 이동경이 완벽하지 않다. 지금 있는 선수들로 꾸렸다. 매 경기 최선을 다해야 한다. 모든 상대 팀들은 많은 준비를 하고 나온다. 좋은 컨디션을 가진 선수들이 나와야 한다.

-광주 에이스 엄원상을 평가한다면?
엄원상은 올림픽 팀의 중요한 핵심 자원이고, 기대되는 선수다. 광주에서 가장 큰 무기다. 엄원상에게 대비를 잘 해야 한다. 이런 식으로 성장하면 좋은 선수가 될 것이다.

-힌터제어, 바코 선발 시기는?
계속 보고 있다. 3월에 경기가 있고, 휴식기가 있다. 김지현이 잘해주고 있다. 머리 속에 잘 염두해두고 있다. 바코는 엊그제께 합류했다. 전체적인 컨디션을 봐야 하고, 조합도 살펴야 한다. 선수도 휴식기가 있어 컨디션 체크해서 결정할 것이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