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목소리] 이민성 감독, ''결승골 임은수, 원래 능력이 있는 선수다''

기사입력 : 2021.10.1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아산] 대전하나시티즌 이민성 감독이 임은수의 활약에 대해 만족감을 드러냈다.

대전은 16일 오후 4시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34라운드에서 충남아산FC에 짜릿한 4-3 역전승을 거뒀다.

경기를 마친 이민성 감독은 “축구는 실수의 스포츠다. 실수에 의해 승패가 갈린다. 실수로 실점한 부분에 대해선 앞으로 고쳐나가야 할 부분이다. 선수들이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역전을 해서 이길 수 있는 힘이 앞으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했을 때 크게 도움 될 것이다. 오늘 승리할 수 있어서 선수들에게 고맙다”라고 총평했다.

이날 대전은 서영재와 박진섭이 경고 누적으로 출전이 불가능했다. 특히 박진섭의 공백은 어느 때보다 클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대체로 나선 임은수가 후반 막판 역전골을 터뜨리며 이민성 감독의 기대에 부응했다. 이민성 감독은 “원래 그 정도 능력이 되는 선수다. 부상도 당하며 어려움이 많았지만 박진섭이 경고 누적으로 빠진 상황에서 자신의 역할을 완벽하게 수행해줘서 고맙게 생각한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승리했지만 무려 3골이나 허용하며 어려운 경기를 펼친 대전이다. 이민성 감독은 “연속적으로 실점한 부분에 대해선 보완해야 한다. 실수에 의한 실점이 쭉 나오지 않았다면 우리 순위가 달라졌지 않았나 생각한다. 선수들과 훈련을 통해서 변화를 줄 필요가 있다. 집중력의 문제라고 본다”라고 언급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