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SON-케인은 당연히 포함이지...런던 더비 통합 베스트11은?

기사입력 : 2022.08.1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손흥민이 북런던 더비 통합 베스트11에 이름을 올렸다.

토트넘 홋스퍼와 첼시는 오는 15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토트넘은 사우샘프턴과의 개막전에서 4-1 완승을 거뒀다. 골득실차로 현재 리그 1위를 질주 중이다. 좋은 기운을 이어가야 한다.

첼시도 에버튼과의 1라운드에서 승리를 거뒀지만, 경기 내용은 만족스럽지 않았다. 분위기를 끌어올리기 위해 승리가 필요하다.

특히, 자존심이 걸린 런던 더비이기에 토트넘, 첼시 모두 물러설 수 없는 경기다.

경기를 앞두고 영국 매체 ‘더 선’은 토트넘-첼시의 런던 더비 통합 베스트11을 선정했다.



손흥민과 해리 케인은 최전방 공격 스리톱의 2자리를 차지했다.

매체는 “손흥민과 케인이 최전방에서 2자리를 차지하는 건 당연하다”고 평가했다.

남은 자리의 주인공은 스털링이 선택을 받았는데 “지난 시즌 들쭉날쭉했음에도 메이슨 마운트, 카이 하베르츠, 데얀 쿨루셉스키보다 많은 골을 기록했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미드필더 라인은 벤 칠웰, 조르지뉴, 리스 제임스가 이름을 올리면서 첼시가 3자리를 차지했고 토트넘은 로드리고 벤탄쿠르 1명만 합류했다.

은골로 캉테가 빠진 것에 대해 의문을 가질 수 있는데 “여전히 세계에서 가장 재능있는 선수다. 하지만, 지난 시즌은 아쉬움이 있엇고 조르지뉴가 앞섰다”고 언급했다.

수비는 첼시의 티아구 실바, 칼리두 쿨리발리와 토트넘의 크리스티안 로메로가 구축했다.

골키퍼는 휴고 요리스가 차지했는데 “어려운 결정 중 하나였다. 하지만, 에두아르 멘디보다 탁월한 반사신경을 자랑한다”고 설명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더 선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