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첼시 공격 자원 어쩌나, 감독 바뀌어도 똑같네...유벤투스와 접촉

기사입력 : 2022.09.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첼시 공격 자원 어쩌나, 감독 바뀌어도 똑같네...유벤투스와 접촉
첼시 공격 자원 어쩌나, 감독 바뀌어도 똑같네...유벤투스와 접촉

크리스티안 풀리시치의 수난 시대다.

이탈리아 매체 ‘칼치오메르카토’는 27일 “유벤투스는 풀리시치 영입을 위해 에이전트와 접촉했다”고 전했다.

이어 “첼시도 풀리시치에 대한 이적료를 책정했다”며 적절한 제안이 오면 내줄 것이라고 전망했다.

풀리시치는 2019년 1월 도르트문트를 떠나 첼시로 이적했다. 꾸준하게 기회를 받았고 존재감을 선보이면서 주축으로 자리 잡았다.

하지만, 지난 시즌은 상황이 달랐다. 많은 기회를 잡지 못했다. 경기당 평균 30분에 그치면서 고개를 숙였다.

이번 시즌 역시 상황은 비슷하다. 개막 후 8경기 중 7경기를 교체로 출전하면서 갈증을 풀지 못하는 중이다.

그러던 중 첼시는 그레이엄 포터 감독이 지휘봉을 잡았다. 분위기 전환이 가능할 것이라는 기대가 있었다.

그러나, 풀리시치는 감독이 바뀌는 상황에서도 기회를 잡지 못하는 중이다.

출전을 갈망하는 풀리시치를 향해 공격 보강을 원하는 유벤투스가 손을 내밀었다. 이해관계가 겹치는 상황에서 동행 추진을 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