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명예기자 > 정치

한밤중 섬광-폭발음에 벌벌 떤 강릉 주민들 “전쟁 난 줄”

기사입력 : 2022.10.0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강원 강릉지역 주민들이 밤사이 느닷없는 섬광과 폭발음으로 밤새 불안감에 떠는 소동이 벌어졌다.

5일 지역주민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쯤부터 2시간가량 강릉 남부지역 공군 부대 인근에서 폭발음으로 추정되는 굉음이 들렸다. 강한 빛줄기와 함께 큰 화염도 목격됐다.

강릉 주민들은 “전쟁이 나는 줄 알았다”라며 공포에 떨었다.

섬광과 폭발음이 발생한 곳은 강릉 월호평동 인근의 한 공군부대인 것으로 확인됐다. 강릉소방서에도 화재신고와 폭발 관련 민원 전화가 쇄도했다. 대부분 "폭발사고가 났느냐", "비행기가 떨어졌느냐" 등의 문의전화였다.

강릉소방서는 신고전화를 받고 출동하다가 군부대 측으로 훈련 중이라는 답변이 와 귀소해다.

사진=뉴시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