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토트넘-도르트문트] 포체티노 만족감, ''손흥민, 환상적이었다''

기사입력 : 2017.09.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홋스퍼 감독이 변함없이 꿀을 빤 손흥민을 향해 만족감을 표했다.

포체티노 감독이 이끈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홈구장인 웸블리 스타디움서 열린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3-1로 승리했다.

지난 시즌 웸블리를 임시 홈구장으로 사용하며 어려움을 겪었던 토트넘은 올 시즌 징크스를 확실하게 털어내며 기분 좋은 대승을 거뒀다.

완벽한 승리의 출발은 손흥민이었다. 손흥민은 경기 시작 4분 만에 하프라인 왼쪽 측면을 내달렸고 문전까지 단독 돌파한 뒤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해 골망을 흔들었다.

분데스리가서 뛸 때부터 워낙 도르트문트에 강해 '양봉업자'라는 애칭이 붙은 손흥민은 어김없이 골맛을 보면서 도르트문트 킬러의 면모를 재확인했다.

포체티노 감독도 손흥민의 활약을 높이 샀다. 그는 경기 후 'UEFA'를 통해 "손흥민의 플레이는 환상적이었다"면서 "그는 빼어난 골을 터뜨렸고 팀이 이기는데 큰 도움을 줬다. 그와 함께할 수 있어 매우 행복하다"고 기쁨을 숨기지 않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