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바젤-맨유] '바젤전 패' 모리뉴, “전반전 5-0으로 끝냈어야 했다”

기사입력 : 2017.11.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FC바젤 원정에서 패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 조제 모리뉴 감독이 득점 기회를 살리지 못한 점을 아쉬워 했다.

맨유는 23일 오전 4시 45분(한국시간) 스위스 바젤 상 야콥 파크에서 열린 바젤과의 2017/2018 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A조 5차전에서 0-1로 패했다.

승점 12점으로 유리한 고지에 있던 맨유는 승점 1점만 추가해도 조 1위와 16강행 모두 확정 지을 수 있었지만, 경기 종료 직전 실점하며 무너 졌다.

더구나 맨유는 전반전에 수 많은 기회를 잡았고, 대승까지도 바라볼 수 있었다. 그러나 골대 2번을 맞추는 불운 등 골결정력 부족으로 결국 다 잡았던 16강행을 놓치게 됐다.

모리뉴 감독은 경기 후 UEFA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우리는 전반전 5-0으로 만들었어야 했고, 우리는 골을 넣지 못했기에 졌다”라며 결정력 부족에 아쉬움을 감추지 않았다.

그러나 맨유는 CSKA 모스크바와의 홈 최종전에서 무승부만 거둬도 16강과 조 1위를 확정 짓는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