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PSG 또다시 여름 준비...에릭센 향해 ○○○○억 푼다

기사입력 : 2018.05.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홍의택 기자= 파리 생제르맹(PSG)이 또다시 뜨거운 여름을 준비한다는 소식이다.

PSG는 지난해 여름 이목을 사로잡았다. 네이마르 영입을 위해 한화로 약 3,000억 원에 가까운 바이아웃 금액을 지불했다. FC바르셀로나 차세대 스타로 거듭나던 이 선수를 데려와 유럽 정복의 야망을 내비쳤다. 이어 킬리앙 음바페도 품었다.

이번 여름은 어떨까. 영국 '익스프레스'는 "PSG가 에릭센 영입을 위해 1억 파운드(약 1,463억 원)를 쓸 채비 중"이라고 알렸다.

에릭센은 이미 잉글랜드 무대를 통해 에이스 자격을 입증했다. 토트넘 홋스퍼에서 해리 케인, 델레 알리 등과 합을 맞춰나갔다. 선수 본인은 이적에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여온 가운데, 생각보다 높지 않은 주급 체계 등이 이적 요인으로 언급되고는 했다.

물론 PSG가 제도적으로 풀어야 할 대목도 있다. 현재 무분별한 소비를 막기 위한 FFP(재정적 페어플레이) 룰에 위배될 가능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 때문에 여러 선수의 이름이 포함된 처분 리스트가 오르내리곤 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