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ICC] 충격의 연속...'코스타 벌써 해트트릭' ATM, 레알에 5-0 리드 (전반종료)

기사입력 : 2019.07.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아무리 친선경기라 할지라도 충격의 연속이었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레알 마드리드를 상대로 5골을 몰아쳤다.

아틀레티코는 27일 오전 9시(한국시간) 미국 뉴저지 메트라이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인터내셔널챔피언스컵(ICC)에서 레알 마드리드에 5-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레알 마드리드는 에당 아자르, 루카 요비치, 비니시우스 주니오르를 공격진에 배치했다. 허리에선 이스코, 토니 크로스, 루카 모드리치가 호흡을 맞췄다. 이에 맞서는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알바로 모라타와 디에고 코스타가 투톱을 형성했고, 토마스 르마, 사울 니게스, 코케, 주앙 펠릭스가 미드필드진에 포진됐다.

선제골이 예상치 못한 시간에 나왔다. 눈 깜짝할 사이였다. 경기 시작 휘슬이 울린 지 47초 만에 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선제골을 넣었다. 펠릭스의 패스를 받은 코스타가 어려운 각도에서도 오른발 슈팅을 시도해 골망을 흔들었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추가골도 빠르게 이어졌다. 전반 8분 왼쪽 측면에서 니게스가 상대의 공을 가로챈 뒤 낮고 빠른 크로스를 시도했다. 이를 펠릭스가 마무리하며 2골 차로 달아났다.

전반 12분 만에 모라타가 쓰러지는 불운이 있었지만,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흔들리지 않았다. 모라타를 대신해 교체 투입된 앙헬 코레아가 세 번째 득점을 만들었다. 코케가 찔러줬고, 코레아의 감각적인 발리 슈팅이 골문 구석에 꽂혔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에 자비는 없었다. 전반 28분 니게스의 패스를 받은 코스타가 또 다시 추가골을 터트렸다. 전반 막판엔 코스타가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해트트릭까지 완성시켰다. 결국 전반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5-0 리드 속 종료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