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오피셜] '손흥민-황의조 투톱' 한국, 북한전 선발 라인업 발표

기사입력 : 2019.10.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북한전에 임하는 벤투호의 선발이 확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15일 공식 채널을 통해 오후 5시30분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리는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3차전 북한 원정 경기에 나설 선발을 공개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9년 만에 펼쳐지는 북한 원정에서 승리를 목표로 한다. 북한의 소극적인 움직임으로 응원단 및 취재진 없이 4만 북한 관중과 싸워야 하는 벤투호지만 선두 유지를 위해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각오다.

대표팀은 전날 오후 4시경 중국 베이징을 통해 평양에 도착했다. 짧은 휴식 이후 김일성경기장에서 훈련을 진행한 대표팀은 밤 고려호텔로 돌아와 힘든 이동을 마무리했다. 벤투 감독을 비롯한 선수들은 차분하게 경기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북한전 선봉에는 당연히 주장 손흥민이 선다. 손흥민은 황의조와 함께 공격을 이끈다. 이재성, 나상호, 황인범, 정우영이 중원을 이루고 김진수, 김민재, 김영권, 김문환이 포백을 구성한다. 골문은 김승규가 지킨다.

이날 경기는 북한의 거부로 생중계가 되지 않는다. 축구협회는 선수단과 동행한 미디어담당관을 통해 국내 언론사에 이메일로 주요 상황을 전달하려 했지만 인터넷 환경이 원활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축구협회는 경기 상황, 골, 경고, 교체선수만 전달, 보도한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