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환상 중거리포’ 파비뉴, 英 스카이스포츠는 평점 9점 부여

기사입력 : 2019.11.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리버풀 미드필더 파비뉴가 환상적인 중거리포로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중요한 대결 승리의 신호탄이 됐다.

리버풀은 11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열린 맨시티와의 2019/2020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2라운드 홈경기에서 3-1 승리와 함께 리그 무패는 물론 8점 차 우위를 지켜냈다.

이번 맨시티전은 양 팀의 선두 싸움에 결정적인 맞대결로 중요성은 컸다. 리버풀은 추격을 뿌리쳐야 했고, 맨시티는 격차를 좁혀 지난 시즌처럼 역전을 기대할 수 있다.

그러나 맨시티의 꿈은 전반 6분 만에 무산됐다. 파비뉴는 상대 수비가 걷어낸 볼을 환상적인 중거리 슈팅으로 선제골을 넣었다. 이로 인해 전반 13분 모하메드 살라, 후반 6분 사디오 마네의 연속골로 승리할 수 있었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파비뉴에게 양 팀 통틀어 최고점인 9점을 부여했다. 유일한 9점 선수로 이름을 올렸다.

‘스카이스포츠’는 “파비뉴는 이날 경기의 최고 선수였다. 그는 맨시티의 흐름을 깨며, 희망까지 없했다”라고 9점을 준 이유를 설명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