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영국 매체: 이 선수, 맨유 향한 모리뉴의 복수 돕겠다고 다짐

기사입력 : 2019.12.0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영국 매체: 이 선수, 맨유 향한 모리뉴의 복수 돕겠다고 다짐


영국 매체: 이 선수, 맨유 향한 모리뉴의 복수 돕겠다고 다짐


토트넘 홋스퍼를 이끄는 조세 모리뉴 감독과 전 소속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만남이 성사된다.

토트넘은 5일 오전 4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트래포드에서 맨유와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5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모리뉴 감독의 현 소속팀 토트넘과 전 소속팀 맨유의 맞대결인 만큼 일명 ‘모리뉴 더비’로 불리며 많은 기대를 받고 있다.

모든 축구 팬의 시선이 쏠릴 이 경기에 손흥민이 선봉에 선다. ‘데일리 스타’는 2일 “손흥민은 모리뉴 감독이 맨유에 복수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다짐했다”라며 손흥민의 각오를 전했다.

매체는 “손흥민이 맨유전을 앞두고 팀에 긍정적인 분위기를 가져온 모리뉴 감독에게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라며 “모리뉴 감독이 100% 승률을 자랑하며 우울한 분위기를 바꿨다”라고 말했다.

감독 교체 과정을 겪은 손흥민은 “슬픈 한 주였다. 감독이 경질되는 것을 보길 원하지 않는다. 하지만 우리는 프로다. 3연승을 했고 그 결과는 아주 긍정적이다”라며 반등에 성공할 것임을 다짐했다.

손흥민은 모리뉴 감독에 대해 “그는 아주 친절하고 잘 웃는다. 선수들과 농담도 주고받는다. 이런 긍정적인 분위기가 많은 것을 바꿨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데일리 스타’는 “손흥민은 선수들이 모리뉴 감독을 도와 맨유를 꺾음으로써 그에게 고마움을 갚길 원한다고 말했다”라며 맨유전을 앞둔 토트넘 선수들의 의지를 전했다.

손흥민은 “모리뉴 감독은 2년 간 맨유에 있었다. 우리는 그와 스스로를 위해 최고의 결과를 얻을 것이다. 경기를 마치고 팬들을 볼 때도 미소 짓고 싶다”라며 맨유전 필승을 다짐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