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레알전 슈팅 0개’ 우레이, 中 매체 “평점 5.9점에 좌절”

기사입력 : 2019.12.0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손흥민과 달리 중국 축구 에이스 우레이(에스파뇰)는 리그 최강 레알 마드리드(이하 레알) 앞에서 좌절했다.

에스파뇰은 지난 7일 오후 9시(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레알과 2019/2020 프리메라리가 15라운드 홈 경기에서 0-2로 패하며, 강등권인 19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우레이는 이날 투톱 공격수로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슈팅 0개라는 치욕적인 결과로 팀의 패배를 막지 못했다.

당연히 평점도 박했다. 유럽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우레이에게 평점 5.9점을 부여했다. 양 팀 통틀어 최저는 아니나, 그만큼 그의 활약이 미미했다.

중국 언론들도 우레이의 침묵에 우려를 숨기지 않았다. ‘소후닷컴’은 경기 후 보도에서 “우레이는 슈팅 한 개도 없었고, 24번 볼 터치만 했다. 팀 내에서 가장 낮은 수준이다”라고 좌절했다.

우레이는 올 시즌 24경기 3골 1도움으로 다소 저조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지난 11월 24일 헤타페전에서 리그 첫 골에 성공했지만, 이후 2경기에서 계속 침묵 중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