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다시 골 가동’ SON, 최근 EPL 10경기 공격포인트 11개… 역시 토트넘 핵

기사입력 : 2020.01.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47일 동안 이어진 침묵을 깨고 웃었다.

손흥민은 23일 오전 4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홈 경기에서 1-1이던 후반 34분 헤더 결승골로 2-1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로써 토트넘은 최근 4경기 동안 이어진 2무 2패 무승에서 벗어나 승점 34점으로 4위 첼시(승점 40)과 격차를 6점으로 좁혔다.

이날 경기는 손흥민의 활약이 돋보였다. 그는 전반 38분 델레 알리의 골의 시발점은 정확한 패스로 세르지 오리에의 크로스를 유도했다. 또한, 후반 34분 알리의 크로스가 짐머만의 발 맞고 굴절된 볼을 재빨리 쇄도하며 머리로 밀어 넣었다. 시즌 11호골이자 리그 6호골이다.

영국 공영방송 ‘BBC’는 손흥민의 활약을 주목했다. ‘BBC’는 “손흥민은 최근 리그 10경기 출전 동안 6골 5도움으로 공격포인트 11개를 기록했다”라고 치켜세웠다.

손흥민은 올 시즌 퇴장 2번과 해리 케인의 공백을 메우려는 부담감을 안고 있지만, 꾸준히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매 경기 1골 이상을 기여하는 손흥민은 토트넘 전력의 핵임을 스스로 증명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