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대중문화

日 톱스타 “한국 여배우 좋아했는데..3년 전 얼굴과 다르더라” 얼평 논란 [Oh! 재팬]

기사입력 : 2023.02.0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채연 기자] 일본의 톱스타 나카이 마사히로가 한국 여배우를 언급하며 얼평을 해 논란이 커지고 있다.

최근 닛폰테레비 ‘더 세계 교텐뉴스’에 출연한 나카이 마사히로는 “쉬고 있을 때 영화나 드라마 같은 걸 많이 봤다. 한국 드라마에 빠졌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지난해 건강 문제로 활동을 중단했던 나카이 마사히로는 휴식을 취하며 한국드라마를 봤다고 전한 것.

이날 그는 “(한국드라마에) 굉장히 예쁜 아이가 있어 좋아하게 됐다. (그 배우의) 3~4년 전 영화를 보면 얼굴이 전혀 달랐다. 시즌1을 보고 과거로 거슬러 올라가버렸기 때문에 시즌2는 볼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패널들은 해당 작품을 궁금해했으나, 나카이 마사히로는 드라마 제목을 언급하지는 않았다.

이와 관련해 한국 네티즌들은 “경솔하다”, “남의 외모를 왜 평가하는지 모르겠다”, “무례함 그 자체”, “프레임을 씌우는 것 같다”며 불쾌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1972년 생으로 만 51세인 나카이 마사히로는 1988년 무라 타쿠야, 쿠사나기 츠요시(초난강), 카토리 싱고, 이나가키 고로와 함께 SMAP로 데뷔했다. 2016년 그룹이 해체됐으나 여전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cykim@osen.co.kr

[사진] 방송 캡처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