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이채영X한기웅, 불륜 들통..추악한 새로운 계획 세웠다(‘비밀의 여자’)

기사입력 : 2023.03.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비밀의 여자’의 이채영과 이선호의 과거 서사가 밝혀졌다.

24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여자’(연출 신창석, 극본 이정대) 9회에서는 서태양(이선호 분)의 누명을 벗길 수 있는 중요 인물인 ‘장미’가 주애라(이채영 분)로 밝혀져 충격을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태양은 과거 단란주점에서 일하던 주애라를 지배인의 위협으로부터 구해줬다. 그는 약과 소독솜으로 주애라의 상처를 치료해주고, 마음으로 보듬어주는 등 자연스럽게 인연을 쌓아갔다. 

한편 오세연(이슬아 분)은 오세린(최윤영 분)을 도와 서태양의 누명을 벗기기 위해 당시 단란주점에서 근무한 장미를 찾으려고 동분서주했다. 

오세연은 몇 번의 시도 끝에 심부름센터 직원으로부터 자신이 찾던 장미이자 주애라에 대한 정보를 전달받았고, 마침내 그녀가 있는 YJ 그룹으로 찾아가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주애라와 남유진(한기웅 분)은 주애라의 오피스텔로 찾아온 정현태(최재성 분)에게 불륜 사실이 들통 나자 난감해했다. 남유진은 정현태의 바짓가랑이를 붙잡고 매달렸고, 주애라는 그런 그를 한심하게 바라봐 극적 몰입도를 높였다.

정현태는 고심 끝에 남유진을 만나 주애라가 YJ 그룹 회사를 그만둔다는 조건으로 불륜을 눈감아주겠다고 했고, 이를 알게 된 주애라가 분노, 또 다른 계획을 세우며 추악함을 보여줬다. 다름 아닌 남유진의 딸 남소이를 이용해 자신의 자리를 지키려고 했던 것.

차영란(김예령 분)의 부탁을 빌미로 남유진 집에 방문한 주애라는 주방에서 뜨거운 차를 가지고 오던 남유리(이민지 분)의 발을 걸어 차영란과 남소이 대신 뜨거운 차를 뒤집어썼다. YJ 그룹 가족들의 환심을 산 주애라는 정현태를 찾아가 회사를 그만두겠다는 의지를 내비쳤고, “(남유진과) 헤어졌으니 그럴 필요 없다”고 말하는 그의 말에 예상했다는 듯 비릿한 미소를 지어 안방극장을 분노로 물들였다. /kangsj@osen.co.kr

[사진] KBS 2TV ‘비밀의 여자’ 방송 캡처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