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KPOP

빌리, 5월 17일 日 정식 데뷔..'GingaMingaYo'로 열도 달군다

기사입력 : 2023.03.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선미경 기자] 그룹 빌리(Billlie)가 오는 5월 일본에서 정식 데뷔한다.

빌리(시윤, 션, 츠키, 문수아, 하람, 수현, 하루나)는 지난 24일 공식 SNS를 통해 오는 5월 17일 데뷔 싱글 'GingaMingaYo (the strange world) - Japanese ver. -' 발매 소식을 알렸다.

타이틀곡은 앨범명과 동명으로, 미국 'TIME', 'NYLON', 'Billboard' 등 해외 유수의 매체가 '2022 최고의 K-POP'으로 선정한 'GingaMingaYo (the strange world)'다. 이 곡의 메인 댄서인 츠키 직캠은 유튜브 조회수 1,200만 뷰를 넘기며 지금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외에도 데뷔 싱글에는 빌리의 독보적인 스토리텔링의 시작을 알린 첫 미니앨범의 수록곡 'everybody’s got a ' 일본어 버전과 각 버전의 Instrumental도 함께 담길 예정이다.

특히 일본 최대 포털 사이트 '야후 재팬'의 데이터 솔루션에서 제공한 그래프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빌리는 20대 이하 여성 네티즌이 검색한 K-POP 걸그룹 중 단연 1위를 차지했고, 일본 매체 '크랭크인'의 칼럼에서도 '2023년 주목할 한국 그룹' 중 하나로 꼽히며 꾸준한 화제성을 입증했다. 빌리는 데뷔 싱글 발매일에 맞춰 다양한 현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들은 미니 라이브를 비롯, 대면 팬사인회, 사진 촬영회 등을 통해 현지 팬들과 한층 가까이서 호흡할 예정이다.

빌리는 오는 28일 미니 4집 'the Billage of perception: chapter three'(더 빌리지 오브 퍼셉션: 챕터 쓰리)를 발매하고 전격 컴백한다. 이에 앞서 오늘(25일) 0시, 공식 유튜브 채널과 SNS에 타이틀곡 'EUNOIA'(유노이아)의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했다. 청량한 분위기 속 카메라와 일일이 눈맞춤을 하는 빌리 멤버들의 모습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seon@osen.co.kr

[사진]미스틱스토리 제공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