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연예>방송

하이브·비 소속사 출신→수지 동생까지..첫방 '소년판타지' 매력 터졌다! [Oh!쎈 종합]

기사입력 : 2023.03.3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수형 기자]  ‘소년판타지2’가 첫방송으로 시작을 알린 가운데, 하이브 연습생 출신부터 수지 동생까지 다양한 연습생들이 자신만의 매력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30일 방송된 MBC ‘소년판타지 - 방과후 설렘 시즌2’가 첫방송됐다.

이날 판타지부스에 연습생들이 하나둘식 자리를 채웠다. 먼저 김우석이 등장, 중국인 연습생 소울부터 일본인, 대만인 등 글로벌 연습생들도 있었다. 
다음은 낯익은 멤버가 등장, 비가 제작한 보이그룹 ‘싸이퍼’의 리더의 문현빈이었다.모두 “여기 나왔다는 것 자체가 놀라웠다”고 했다. 또 다음은 역시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 유준원이 출연, 일본에서도 유명한 인기에 모두 주목했다. 이어 일본인 연습생 유우마도 출연, 그는 직접 간식을 준비하며 애교를 폭발했다. 그렇게 점점 판타지존이 채워졌고 마지막 한 자리만 남았다. 중국인 연습생 ‘링치’였다. 모두의 환영을 받으며 자리를 채웠다.

이 가운데 MC 최강창민이 등장, 그의 등장에 모두 격하게 환영하며 반겼다. 최강창민 실물을 본 멤버들은 “눈이부시다”며 감탄했다.

최강창민은 “완전히 새로워진 ‘소년판타지’, 총 4학기로 이뤄진 시즌2, 모두 통과해야 데뷔무대까지 올라갈 수 있다”며4명의 프로듀서를 거치며 살아남은 단 12명만이 데뷔할 수 있다고 소개, 데뷔의 주인공이 누가 될지 흥미로움을 안겼다.

이어 4명의 프로듀서를 소개했다. (여자) 아이들 출신인 소연, 그리고 2PM 출신 우영, B1A4 진영과 위너 강승윤이 등장했다. 이렇게 모인 네 명의 프로듀서는 연습생들의 입학무대를 평가해야했다. 모든 프로듀서의 선택을 받아야 1등급, 2명 혹은 3명의 선택은 2등급, 아무에게도 선택받지 못하거나 단 한명에게 선택받으면 3등급이 된다는 것. 3등급은 탈락후보로 입학 보류라고 했다.

분위기를 몰아 첫 무대가 시작됐다. 먼저 유준원이 가장 먼저 시작, 그는 “첫번째가 처음이라 심장이 뛰었다”며 긴장, 아이돌 활동 경험을 묻자 그는 “하이브 연습생이었다”며 일본 오디션 프로를 출연, 덕분에 일본 팬층이 확보됐다고 소개했다. 이어 긴장된 모습은 사라진 듯 여유있는 무대매너로 실력을 뽐냈다. 시작부터 폭발적인 반응이었다.

유준원은 1등급까지 도전에 성공, 처음부터 1등급으로 시작한 가운데  다음은 강민서가 등장, 검도복장으로 강렬한 포스를 뽐냈다.K팝 뿐만 아닌 색다른 매력을 뽐낸 모습이었다. 이어 안정적인 음정과 박자, 무대매너까지 갖췄다. 진영은“너무 매력적, 힘든 춤 많아도 음정이 나가지 않았다”며 “이런 춤 추며 쉽지 않은데 또 다른 무대가 기대된다”고 했다. 최강창민도 “깔끔한 검무가 라인도 예뻤다”고 하자 그는 “의식주를 검과 함께 했다”고 대답했다. 창작검무였다는 것. 소연은 “검 사용 자체가 아이덴티티가 확실했다”고 평했다. 하지만 아쉽게 2등급에 머물었다.

다음은 김우석이 상큼하게 등장, 그는 “누나를 넘어 사랑스러운 예비 월드스타가 되고 싶다’고 소개, “친누나가 아이돌 가수, 수지”라고 했다. 모두 “우리가 알고있는 가수 겸 배우 수지냐”고 묻자 그는 “메이져스의 수지, 노력한 누나보면 멋지다”며 대답,   같은 꿈을 꾸는 남매의 합동 댄스무대도 눈길을 끌었다. 누나의 조언을 묻자 그는 “누나 말대로 월드스타가 되겠다”며 외쳤고 우영은 바로 “합격”을 크게 외쳐 웃음을 안겼다.

이어 그는 H,O.T의 ‘캔디’를 선곡, 상큼한 무대 뒤로 브레이크 댄스를 선보이며 남다른 춤실력을 뽐냈으며 첫방송부터 글로벌한 연습생부터 실력이 탄탄한 믿고보는 연습생들이 대거 출연해 매력에 흠뻑 빠져들게 했다.

  /ssu08185@osen.co.kr

[사진]’소년판타지2’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