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7-8호골 멀티골 작렬 손흥민' 토트넘, 프레스턴 3-0 꺾고 16강 진출

기사입력 : 2023.01.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우충원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멀티골을 터트리며 한 숨 돌렸다. 

토트넘은 29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프레스턴 딥데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22-2023 FA컵 32강서 프레스턴 노스 엔드FC(2부리그)에 3-0 완승을 거뒀다. 토트넘은 16강에 올라섰다.


경기에 앞서 많은 이들이 최근 부진한 손흥민의 선발 제외를 주장했다. 또 손흥민을 대신해 히샬리송을 선발 출전시키라 목소리를 높였다. 하지만 옆에서 아무리 외쳐봐야 선택은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한다. 콘테 감독은 여전히 손흥민을 신뢰했고, 선발로 내세웠다.

토트넘은 프레스턴의 밀집 수비에 막혀 고전했다. 하지만 손흥민은 전반 16분 왼발 감아차기 슈팅, 전반 25분 오른발 중거리 슈팅 등으로 유효 슈팅을 기록하는 등 초반부터 과감한 시도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손흥민은 후반 5분 강력한 감아치가 중거리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아냈다. 손흥민은 골을 넣은 후 그 자리에 서서 먼 곳을 바라봤다. 

또 손흥민은 후반 24분 한 골 더 기록했다. 페널티 박스 안에서 이반 페리시치의 패스를 받아 침착하게 돌아선 뒤 슈팅, 다시 한 번 골문을 열었다.

1월5일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프리미어리그 19라운드에서 골 맛을 본 이후 침묵이 이어졌던 손흥민은 24일 만에 다시 골 맛을 봤다.
 
승리를 확신한 토트넘은 후반 39분 손흥민을 뺐다. 그리고 토트넘은 후반 41분 이적생 단주마의 토트넘 데뷔골이 터지면서 3-0 완승으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 10bird@osen.co.kr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