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공중볼 경합 부상' 박진섭, 병원 후송 후 치료 마무리 [오!쎈전주]

기사입력 : 2023.04.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전주, 우충원 기자] 공중볼 경합 중 부상을 당한 박진섭(전북)이 치료를 마치고 회복에 돌입했다.

박진섭은 1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 1 2023 5라운드 포항 스틸러스와 맞대결서 선발 출전했다. 허벅지 부상서 회복한 뒤 포항전에 나섰던 박진섭은 후반 추가시간 큰 부상을 당했다.

상대 골키퍼와 공중볼 경합을 펼친 박진섭은 그라운드에 쓰러진 뒤 일어나지 못했다. 곧바로 의료진이 투입됐고 앰뷸러스를 통해 병원으로 후송됐다.

박진섭과 병원에 동행했던 전북 관계자는 "관자놀이에 자상을 입고 출혈이 심했다. 치료를 마무리 했고 회복을 할 예정이다. 일단 부상 회복 정도를 살펴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 10bird@osen.co.kr

[사진] 전북 제공.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