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英언론, ''루니 놓친 무리뉴, 코스타에 올인''

기사입력 : 2014.01.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첼시의 무리뉴 감독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루니 쟁탈전에서 패하고 난 후 오는 여름 디에고 코스타 영입에 힘을 쏟고 있다."

EPL 타이틀 경쟁에 뛰어든 첼시에 상승 탄력을 불어넣기 위해 기존의 선수들을 정리하고 새 피 수혈에 나서고 있는 무리뉴 감독이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코스타를 제 1순위로 낙점하고 거액의 이적료를 준비하고 있다.

영국의 '데일리 메일'은 "첼시가 이번 여름 코스타를 영입하기 위해 3천2백만 파운드(약 568억원)을 책정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29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이 언론은 "무리뉴 감독이 이번 여름 중앙 스트라이커를 영입할 생각이며 맨유의 루니를 가장 매력적 카드로 생각하고 있다. 하지만 맨유와 루니가 계약 연장에 합의할 가능성이 높아지는 바람에 대체자를 찾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 언론은 또 "첼시가 코스타를 영입하기 위해 현재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에서 임대 활약 중인 티보 쿠르트와 골키퍼를 스왑딜 카드로 활용하려 한다"며 구체적인 정황까지 소개한 바 있다.

스페인 언론 '라섹스타'는 "첼시가 이미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코스타 영입을 위한 구두 계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25일 보도하기도 했다. 이 언론도 코스타의 이적 시기는 오는 여름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영국 현지에서는 루니의 새로운 주급이 30만 파운드(약 5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그동안 협상 자체를 거부하던 루니가 계약 연장을 결정한 계기는 후안 마타의 영입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획취재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