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BVB 클롭 감독, “선수들 부상에 승리 기쁠 수 없어''

기사입력 : 2014.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윤경식 인턴기자= 대승과 맞바꾼 선수들의 부상 악몽에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의 위르겐 클롭 감독이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도르트문트는 23일 새벽 3시 45분(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 튀르크 텔레콤 아레나서 열린 갈라타사라이와의 2014/2015 UEFA 챔피언스리그 D조 조별리그 3라운드 경기서 4-0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3연승을 달린 도르트문트는 승점 9점으로 16강 진출 안착이 유력해졌다.

대승과 유력시 된 16강 진출의 밝은 빛이 있었지만 주축 선수들의 부상이라는 희생이 따랐다. 후반 10분 스벤 벤더가 부상으로 교체됐고, 후반 24분 마츠 훔멜스마저 부상으로 그라운드에 쓰러졌다. 여기에 경기 종료를 앞두고 카가와 신지 마저 부상으로 그라운드를 빠져 나갔다.

한 경기에 3명의 주축 선수를 잃은 도르트문트, 클롭 감독의 마음 역시 승리에도 불편했다. 클롭 감독은 경기 종료 후 독일의 'ZDF'와의 인터뷰서 “불행히도, 경기 후 가장 먼저 이야기를 나눈 것은 의료진이었다. 벤더는 현재 병원으로 이송 중이며 탈구가 의심된다. 예정에 없던 교체가 부상으로 생겼다. 훔멜스와 카가와는 모두 허벅지 부상을 당했다”고 현 상황을 전했다.

이어 “선수들의 부상으로 솔직히 기뻐할 수 없게 됐다. 모두 리그 경기를 위해 중요한 선수들이다”라고 안타까운 심정을 밝혔다.

챔피언스리그와는 달리 분데스리가서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는 도르트문트는 주축 선수들의 계속된 부상에 리그 순위 반등의 기회를 놓칠 위기에 놓였다.

사진=ⓒBPI/스포탈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