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모리뉴가 다음 시즌 토트넘 UCL로 이끌면 받는 보너스 수준.txt

기사입력 : 2020.01.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조제 모리뉴 감독이 다음 시즌 토트넘 홋스퍼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로 이끈다면 보너스를 받게 된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16일(현지시간) “모리뉴는 토트넘을 다음 시즌 UCL로 인도하면 200만 파운드(약 30억원)의 보너스를 받는다”라고 전했다.

지난 시즌 UCL 준우승을 차지했던 토트넘은 1년도 채 지나지 않아 상황이 180도 바뀌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성적 부진의 책임을 지고 지휘봉을 내려놨고 모리뉴가 신임 감독으로 부임했다. 14위까지 쳐졌던 리그 순위를 8위까지 끌어 올리긴 했지만 여전히 갈 길이 멀다.

이에 토트넘은 모리뉴에 조건을 내걸었다. 무슨 수를 써서라도 UCL 진출 티켓을 확보하면 30억이라는 거금의 보너스를 지급하겠다는 것이다. 모리뉴의 연봉이 1,500만 파운드(약 227억원)이라는 점을 미루어볼 때 엄청난 인센티브라 할 수 있다.

하지만 그만큼 쉽지 않은 도전이 될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최근 해리 케인이 햄스트링 수술로 장기간 경기에 나설 수 없으며 탕귀 은돔벨레, 무사 시소코 등 중원 자원 역시 부상에 신음하고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