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데뷔골’ 페르난데스, “맨유의 챔피언스리그 진출 돕겠다”

기사입력 : 2020.02.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빠르게 연착륙한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 대한 열망을 드러냈다.

페르난데스는 23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트래포드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7라운드 왓포드와의 안방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3-0 완승을 이끌었다.

이날 선발 출장한 페르난데스는 전반 42분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직접 성공시키며 리그 3경기 만에 데뷔골을 터뜨렸다. 이어 후반 30분엔 메이슨 그린우드의 쐐기골을 도우며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경기 후 ‘골닷컴’은 ‘BBC'를 인용해 “데뷔골을 터뜨린 페르난데스가 맨유의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돕겠다고 선언했다”라며 그의 말을 전했다.

페르난데스는 “이게 내가 원했고 해야 할 일이다”라며 경기 소감을 밝혔다. 이어 “우리가 챔피언스리그행 티켓을 원하는 것은 모두가 안다. 팀이 이기는 것을 돕기 위해 왔다”고 덧붙였다.

깡충 뛰는 독특한 폼으로 페널티킥에 성공한 페르난데스는 “운이 좋았다고 생각한다. 매번 그렇게 차진 않지만, 자신감이 있었다”라며 데뷔골 소감을 밝혔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