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시즌 6호골’ 황의조, PSG전 선제골에도 평점 6.9 저조한 평가

기사입력 : 2020.02.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황의조(지롱댕 보르도)가 파리 생제르맹(PSG)전에서 다소 박한 평가를 받았다.

황의조는 24일(한국시간) 파리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열린 PSG와의 2019/2020 프랑스 리그앙 26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전반 18분 멋진 헤딩슛으로 선제골을 터뜨렸다. 그러나 보르도는 황의조의 선제골을 지키지 못하고 3-4로 패했다. 황의조는 이날 득점으로 2경기 연속골이자 시즌 6호골을 기록했다.

경기 후 유럽축구 전문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황의조에게 평점 6.9점을 매겼다. 보르도 선수 중에서는 프레빌, 바시치에 이은 팀 내 3위였다. 하지만 득점하고 공격을 주도한 황의조로서는 다소 평가가 낮았다.

‘후스코어드닷컴’은 황의조 외에도 파블루(6.7점), 파르도(5.9점) 등 득점 선수들에게 낮은 평가를 했다.

반면 PSG는 승리 효과로 대부분 고평가를 받았다. 특히 경고 2회로 퇴장을 당한 네이마르도 7.5점을 받았을 정도다. 이날 양팀 통틀어 평점 1위는 음바페로 8.8점이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