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라리가 3R] '파티 2골+메시 1골' 바르사, 비야레알에 4-0 대승...시즌 첫 승

기사입력 : 2020.09.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바르셀로나가 비야레알을 격파하며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바르셀로나는 28일 오전 4시(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프 누에서 열린 2020/2021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라운드에서 비야레알에 4-0 대승을 거뒀다. 시즌 첫 경기에서 대승을 거둔 바르셀로나는 새 시즌을 산뜻하게 출발했다.

바르셀로나는 4-2-3-1 포메이션에서 리오넬 메시를 최전방에 세웠고 안수 파티, 필리페 쿠티뉴, 앙투안 그리즈만이 2선에 배치됐다. 허리에서 프렌키 더 용과 세르히오 부스케츠가 호흡을 맞췄다.

바르셀로나가 이른 시간 선제골을 넣었다. 전반 15분 호르디 알바가 빠르게 컷백으로 연결한 공을 파티가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파티는 4분 뒤 쿠티뉴의 패스를 또 다시 오른발로 마무리하며 추가골까지 넣었다.

다음은 메시였다. 전반 35분 페널티킥 상황에서 정확한 슈팅으로 골문을 갈랐다. 메시는 전반 45분 문전으로 날카로운 크로스를 올렸는데, 이는 비야레알 파우 토레스의 자책골로 연결됐다. 결국 전반은 바르셀로나의 4-0 리드 속에 마무리됐다.

비야레알은 하프타임을 통해 마누 트리게로스와 빈센테 이보라를 동시에 투입하며 반전을 노렸다. 그럼에도 바르셀로나의 흐름은 계속됐다. 일방적인 경기였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25분 파티와 쿠티뉴를 빼고 우스망 뎀벨레와 페드리를 동시에 투입하는 여유도 보였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33분 그리즈만과 부스케츠를 불러들이고 프란시스코 프린탕과 미랄렘 퍄니치를 넣으며 또 다시 변화를 줬다.

전반에만 4골을 몰아친 바르셀로나는 급하지 않았다. 결국 더 이상 추가골은 나오지 않았고 경기는 바르셀로나의 4-0 대승 속 종료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