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K리그2 시상식] 'MVP' 안병준, 시상식 휩쓸었다...압도적 득표로 '3관왕'

기사입력 : 2020.11.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수원FC 공격수 안병준이 감독, 주장, 미디어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으며 K리그2 MVP를 수상했다.

안병준은 30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아산정책연구원에서 '하나원큐 K리그2 대상 시상식 2020'에서 가장 빛나는 별로 등극했다. 안병준은 MVP를 비롯해 득점왕과 베스트11를 차지하며 3관왕의 영광을 안았다.

안병준은 K리그2 감독 10명 중 8명, 주장 10명 중 6명의 선택을 받았고, K리그 취재기자 75명이 투표한 미디어 투표에서는 57표를 받았다. 100점으로 환산 시 점수 72.40점으로 2위 이창민(제주, 23.00점)을 크게 앞섰다. 앞서 K리그2 득점왕, 베스트11 공격수 부문을 수상한 안병준은 MVP까지 더해 올 시즌 개인상 3관왕을 달성했다.

안병준은 2019시즌을 앞두고 일본 J리그에서 수원FC로 이적하며 K리그 무대에 도전했다. 데뷔 첫해인 작년에는 17경기에서 8골을 터뜨리며 자신의 경쟁력을 입증했다. 올 시즌에는 첫 경기부터 득점포를 가동해 잠시 주춤했던 9월을 제외하고 모든 달에 골을 터뜨렸다. 안병준의 올 시즌 기록은 26경기 출장 21득점 4도움이다.

올 시즌 경기당 0.81골을 기록한 안병준은 2014시즌의 아드리아노(32경기 27골, 경기당 0.84골, 당시 대전 소속)에 이어 K리그2 득점상 수상자 중 두 번째로 높은 경기당 평균 득점을 기록했다. 안병준이 기록한 21골 중 왼발은 8골, 오른발 6골, PK 5골, 머리로는 2골을 터뜨렸다. 득점 시간으로 보면 전반전에 8골, 후반전에는 13골을 기록했다.

※ MVP 투표결과

안병준(수원FC) : 감독 10표 중 8표, 주장 10표 중 6표, 미디어 75표 중 57표 / 환산점수 72.40점

이창민(제주) : 감독 10표 중 2표, 주장 10표 중 3표, 미디어 75표 중 15표 / 환산점수 23.00점

백성동(경남) : 감독 10표 중 0표, 주장 10표 중 1표, 미디어 75표 중 1표 / 환산점수 3.53점

레안드로(서울E) : 감독 10표 중 0표, 주장 10표 중 0표, 미디어 75표 중 2표 / 환산점수 1.07점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