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목소리] ‘강현무 복귀’ 김기동 감독, “능력 있기에 믿는다”

기사입력 : 2022.07.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포항] 반진혁 기자= 김기동 감독이 강현무를 향한 신뢰를 드러냈다.

포항스틸러스는 2일 오후 7시 포항 스틸야드에서 울산현대와 하나원큐 K리그1 2022 19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포항은 최근 리그 2경기에서 승리를 챙기지 못했다. 자존심이 걸린 동해안 더비에서 분위기 반전을 끌어내겠다는 각오다.

김기동 감독은 경기 전 기자회견을 통해 “일정이 빡빡하다 보니 전술적인 훈련보다는 회복과 영상 미팅에 집중했다”고 말했다.

울산은 주중 부천FC와의 FA컵 8강전에서 연장 혈투를 치르면서 체력 소모에 우려가 가는 상황이다.

하지만, 김기동 감독은 “어쨌든 승리를 했기에 심리적 안정을 찾았을 것 같다. 큰 영향이 있을 것 같지는 않다”고 언급했다.

강현무는 작년 9월 발목 부상으로 수술을 진행한 후 동해안 더비를 통해 복귀전을 치른다.

김기동 감독은 “동해안 더비를 통해 복귀하자고 약속을 했다. 컨디션이 많이 올라왔다. 능력이 있는 선수이기에 믿는다”고 신뢰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